바로가기 및 건너띄기 링크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기계연 강건용 부원장, 제33대 한국자동차공학회장 선출
이름 관리자 작성일 2019.11.21 조회수 141

 

- 전문적 식견과 균형 갖춘 자동차 전문집단 지향 -

- 산·학·연·관 긴밀한 협력으로 일류 자동차 기술 보유국 선도 -

한국기계연구원 강건용 부원장이 제33대 한국자동차공학회 신임 회장에 선출됐다.

한국자동차공학회는 11월 21일(목) 경주화백컨벤션센터에서 2019년 정기총회를 열고 제33대 회장으로 한국기계연구원 강건용 부원장(59)을 선출했다. 임기는 오는 2020년 1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1년 간이다.

강건용 신임회장은 경희대학교 기계공학과를 졸업하고 KAIST(한국과학기술원)에서 기계공학 석사, POSTECH(포항공과대학교)에서 기계공학으로 박사학위를 받았고, 美 위스콘신대학교에서 박사후연구원(Postdoc)을 거쳤다.

1986년 한국기계연구원 입소 후 친환경엔진연구센터장, 환경기계연구본부장, 선임연구본부장 등을 역임했으며, 2017년부터 부원장을 맡고 있다.

강 신임회장은 1986년 한국자동차공학회 활동을 시작한 이래 기관부문 간사, 총무이사, 재무이사, 사업이사, 부회장 등을 역임하며 학회발전을 위해 노력해왔다.

2008년에는 친환경 자동차 연료분사 기술을 세계 최초로 개발하여 자동차공학회 기술상을, 2013년에는 과학기술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과학기술포장을 수훈했다.

강건용 신임 회장은 “최근 자동차산업은 자율주행과 수소전기차, 차량공유 등 기술의 패러다임이 변하는 엄중한 시기를 맞이하고 있다”며 “자동차공학회는 균형적이고 전문적인 식견을 갖춘 지식집단으로서 산업계와 학계, 연구계, 정부기관과의 긴밀한 협력으로 변화된 환경에서도 세계 일류 자동차기술 보유국의 선도적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한국자동차공학회 부회장으로는 현대자동차 조성환 부사장, 르노삼성 권상순 연구소장, 유니크 안정구 대표이사, 서연오토비전 전오환 대표이사, 한양대학교 이기형 공대학장, KAIST 배충식 공대학장, 고려대학교 심재경 교수, 서울대학교 홍성수 교수, 한국자동차연구원 김현철 책임연구원, 조선대학교 김재열 교수, 서일대학교 김규성 교수 등 11명이 선출됐다.

한국자동차공학회는 1978년 설립된 국내 자동차공학 분야의 최대 학술단체로 개인회원 3만 3,000명을 포함하여 완성차 5사를 비롯한 670여 사의 기업과 연구소, 도서관 등 법인 및 단체회원이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다. SCIE 등재지인 영문논문집과 SCOPUS 등재지인 국문논문집 등을 통해 연간 250여 편의 자동차 분야의 논문을 발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