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및 건너띄기 링크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미래 로봇 기술 한 자리서 조망한다
이름 관리자 작성일 2020.11.11 조회수 187

 

 

- 기계연,‘2020 글로벌 기계기술 포럼개최 -

- 1111() 13:00,‘사람을 위한 기계, 로봇주제로 유튜브 생중계

- 삶의 모습 바꿀 의료·산업 로봇의 미래 한 자리서 본다 -

 

 

우리 삶의 모습을 바꿀 의료 및 산업용 로봇기술의 미래를 한 자리서 조망하는 자리가 마련된다. 국내 최대 인터넷 사업자인 네이버 자회사 네이버랩스의 최신 로봇 기술 연구성과부터 의료 로봇 분야의 세계적인 선두 연구그룹의 발표까지 준비되어 더욱 주목을 모은다.

 

한국기계연구원(이하 기계연, 원장 박상진)1111() ‘사람을 위한 기계, 로봇을 주제로 ‘2020 글로벌 기계기술 포럼(2020 Global Forum on Mechanical Engineering)’을 온라인 개최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국가과학기술연구회의 후원으로 한국기계연구원과 국회 더불어민주당 이상민 의원이 공동 주최하는 이번 포럼은 의료 로봇 분야와 산업용 로봇 분야의 다양한 연구개발 현황을 살펴보고 경쟁력 강화 방안을 모색한다.

 

연사로는 KAIST 오준호 교수를 비롯해 네이버랩스 석상옥 대표이사, 독일 DLR(항공우주연구센터) 크리스챤 오뜨 연구실장, 중국 상하이교통대 광종 양 의료로봇연구원장, 큐렉소 정성현 부사장이 참여한다. 기계연은 박찬훈 로봇메카트로닉스연구실장이 연사로 나서 기계연의 로봇기술 연구 현황에 대해 발표한다.

 

특히 네이버랩스 석상옥 대표이사가 연사로 나서 로봇팔 앰비덱스와 실내 자율주행 플랫폼 어라운드의 최신 버전을 선보이며 세계 로봇 연구를 한 단계 발전시킬 수 있는 기술적 성과를 발표할 예정으로 알려져 더욱 기대를 모은다.

앰비덱스는 로봇에 사람의 복잡하고 비정형화된 움직임을 학습하여 구현시킬 수 있는 운동지능을 적용한 최초의 사례로 꼽힌다. 이와 함께 실내 자율주행로봇 어라운드는 배달에 최적화된 로봇으로 고가의 라이다 센서 없이도 비전 기술과 강화학습 기반의 자연스러운 자율주행 기술을 보여줄 예정이다.

 

기계연 박상진 원장은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확산으로 비대면 기술에 관한 관심과 수요가 커지면서 로봇기술의 연구개발도 경쟁이 격화되고 있다로봇기술 혁신을 이끌었던 의료 및 산업로봇 분야의 기술을 조망하고 로봇 경쟁력을 확보하는데 의미 있는 논의의 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이상민 의원은 제조업 등 비대면 환경 전환에 한계가 있는 산업 분야를 시작으로 산업용 로봇 기술에 거는 안팎의 기대가 커지고 있다오늘의 기술적 논의를 바탕으로 우리 국민의 삶에 의료 및 산업용 로봇 기술이 더욱 값지게 활용될 수 있는 제도 마련과 정책 지원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기계연은 지난 2014년부터 매년 세계적인 산업계와 연구계, 학계 전문가를 초청하여 기계기술 분야의 미래 이슈를 짚어보고 현안을 논의하는 국제 학술포럼을 개최해왔다.